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BNK경남은행,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홈경기 관람
BNK경남은행,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홈경기 관람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17일 건강한 기업 문화 확립과 워라밸(Work&Life Balance) 문화 정착을 위해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홈경기 관람 행사’를 가졌다.

황윤철 은행장을 비롯해 임직원 300여명은 마산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 정규리그 BNK 썸 대 신한은행 에스버드 홈경기를 관람했다.

임직원들은 경기장을 찾은 지역민과 한데 어울려 BNK경남은행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뛴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을 응원했다.

황윤철 은행장은 “많은 지역민들과 함께 한 마음 한 뜻으로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을 응원하며 하나가 됐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경남과 부산 등 영남을 모두 아우르며 지역민들에게 사랑 받는 팀으로 거듭 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창원법원지점 정한열 차장은 “퇴근 후 직원들과 함께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의 경기를 관람하며 유쾌한 시간을 보냈다. 많은 임직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문화ㆍ체육관람행사에 지속적으로 참여하겠다”고 전했다.

임직원과 지역민 2956명이 승리의 기운을 불어 넣었지만 BNK 썸이 63대72로 안타깝게 석패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