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제30회 3·15마라톤대회 잠정연기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3·15의거기념사업회와 3·15마라톤준비위원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예방을 위하여 3.15의거 60주년 기념 제30회 3·15마라톤대회를 연기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3·15의거 60주년 기념을 맞아 대한민국 첫 민주화 운동인 3·15의거 정신을 계승하고 대외적으로 널리 알리고자 3·15의거기념사업회와 3·15마라톤준비위원회가 주최/주관해 전국의 달림이들이 참가한 가운데 대대적인 빅이벤트를 마산삼각지공원에서 3월29일 개최할 예정이었다.

3·15의거기념사업회와 준비위원회는 창원지역 외 전국에서 약 4,000여명의 마라톤 동호회 및 지역민들이 참여하는 행사인 만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추이를 보고 고심한 끝에 대회 연기를 최종 결정했다.

준비위원회는 마라톤참가비 전액 환불하기로 결정하였으며, 현재 마라톤 홈페이지에서 환불 접수를 받고 있으며, 환급금은 접수완료 후 24일부터 순차적으로 지급 될 예정이다.

대회관계자는 “참가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여 결정했다”며 “대회일정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여파가 안정되면 관계기관과 협의하여 대회일정을 추후 확정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