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NH농협은행 경남 스포츠 구단과 '스포츠마케팅' 펼쳐경남FC와 NC다이노스, 코로나 위기 극복 '아름다운 동행' 협약
NH농협은행 경남본부, 경남FC와 NC다이노스 '아름다운 동행' 협약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H농협은행 경남본부(본부장 김한술)가 경남FC(대표이사 박진관)를 비롯 NC 다이노스(대표이사 황순현)와 8일 농협은행 경남본부에서 '아름다운 동행'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NH농협은행 김한술 본부장과 NC다이노스 황순현 대표이사, 경남FC 박진관 대표이사 등 관계자와 각 구단의 마스코트인 단디(NC다이노스)와 군함이(경남FC)도 특별히 자리를 함께했다.

'아름다운 동행' 협약은 지역사회 발전 기여 및 기업의 공익적 역할을 위한 상호 협력을 목적으로 시즌 중에는 경남FC와 NC다이노스가 함께하는 마케팅을 진행하고, 시즌 후에는 NH농협은행과 함께 소외계층 및 지역 유소년팀과 스토리가 있는 사회공헌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해 NH농협은행과 홈경기시 18개 시·군농산물판매행사도 진행 농가에도 도움을 주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NH농협은행은 ‘경남FC 시즌권 구입’을 통해 관중 동원에 힘을 모으고 NC다이노스 야구장내 간식주문앱을 개발해 줄서지 않고 예약주문으로 자리까지 배달해 주는 ‘올원오더 간식주문서비스’ 신상품을 전국 최초로 출시해 축구와 야구팬들에게 신선한 서비스를 선물할 예정이다.

NH농협은행은 올해 신설한 경남FC 홈경기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와 NC다이노스 창단부터 운영 중인 ‘홈런 & 세이브존 적립기금’으로 사회공헌 기금을 만들고 각 구단은 선수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소외계층·유소년 꿈나무들에게 찾아가는 스포츠 교실을 개최하는 등 스토리가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계획 중이다.

경남FC와 NC다이노스, 코로나 위기 극복 '아름다운 동행' 협약

NH농협은행은 두 프로구단의 메인스폰서 겸 주거래은행으로서 구단 선수와 임직원들 위해 경기장 방문상담 등 최상의 금융거래 우대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NH농협은행 김한술 본부장은 “이번 아름다운 동행을 통해 도민들이 더욱 행복해지고, 경남FC와 NC다이노스가 올 시즌 우승에 일조하기를 기원한다.”며 “NH농협은행은 스포츠구단과 더욱 협력해 스포츠 문화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NC다이노스 황순현 대표이사는 “NH농협은행과 함께 사회공헌 및 마케팅을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를 계기로 3사가 지속해서 교류하며 상생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남FC 박진관 대표이사는 “경남을 대표하는 두 프로구단이 함께 응원하고 재미있는 경기를 펼친다면 도민에게 더욱 사랑받는 구단이 될 것"이라며, “특히 NH농협은행 경남본부에서 시즌권 구매 계획을 오늘 밝혀주셔서 구단을 대표하여 감사드리며 재미있고 열정적인 경기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FC는 지난 2월 20일 NH농협은행과 홈경기시 1골당 NH농협은행에서 100만원 씩 기금을 적립하는 ‘사랑의 골 적립펀드’ 조성해 올 시즌 사회공헌 활동을 함께 하기로 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