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한국풋살연맹, FK리그 코로나19로 시즌 조기 종료
서울 스타FS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한화생명 2019-20 FK리그’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했다.

한국풋살연맹(KFL)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로 FK리그 구단 및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조기 종료 안건을 이사회에 상정하였으며 만장일치로 ‘한화생명 2019-20 FK리그’ 시즌 조기 종료하기로 의결했다.

FK리그 총 15라운드 중 2월 9일 11라운드를 끝으로 잠정 연기된 상태였으며 11라운드까지의 기록으로 순위를 결정했다. 

슈퍼리그는 총 8승1무2패로 1위에 올라있던 스타FS서울 팀이 지난 시즌에 이어 챔피언 자리에 올랐다. 준우승은 전주매그풋살클럽(6승2무3패)이 차지했다.

드림리그에서는 총 10승 1무로 1위에 있던 청주풋살클럽이 우승의 영광을 가져갔으며 준우승은 용인대흥FS(9승2패)가 차지했다.

이번 시즌은 슈퍼리그에서의 강등은 없으며 드림리그에서 상위 두 팀이 승격해 20-21시즌에서는 총 8팀 체제로 슈퍼리그를 진행하게 될 예정이다.

‘한화생명 2019-20 FK리그’ 슈퍼리그 시상은 단체상 우승에 스타FS서울, 준우승 전주매그풋살클럽, 페어플레이상 판타지아부천FS가 차지했다.

개인상으 MVP에 스타FS서울 김민국 선수, 우수선수상 전주매그풋살클럽 안광수 선수, 득점상 서울은평FS 이준원 선수, GK상 스타FS서울 최시홍 선수가 각각 수상했다.

드림리그 수상은 단체상에 청주풋살클럽이 우승을 차지했으며, 준우승 용인대흥FS, 페어플레이상 청주풋살클럽이 차지했다.

개인상에는 MVP 청주풋살클럽 이용준 선수가 수상했으며, 우수선수상 용인대흥FS 이민용 선수, 득점상 청주풋살클럽 이용준 선수, GK상 청주풋살클럽 곽민석 선수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