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강기윤 법안발의 국민의힘 의원 중 1위…경남 1위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창원시 성산구, 보건복지위원회 간사)이 제21대 국회 개원 후 6개월이 지나며 2020년의 의정활동을 마무리하고 있는 가운데, 경상남도를 지역구로 두고 있는 의원들과 국민의힘 소속 전체 의원들 중에서 ‘법안 대표발의 건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나 만점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28일 기준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의 자료를 조사한 결과, 경남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국회의원 16명 중 대표발의 법안 건수가 가장 많은 의원은 강기윤 의원(창원시 성산구)으로 총 63건의 법안을 제출했으며, 김정호 의원(48건, 김해시을, 민주당), 민홍철 의원(43건, 김해시갑, 민주당) 등이 그 뒤를 이었다.

강기윤 의원은 국민의힘 소속 의원 102명 중에서도 법안 발의 건수(63건)가 가장 많아 1위를 차지했으며, 그 다음은 김예지 의원(비례)이 50건으로 뒤를 따르고 있다.

전체 국회의원 300명 중에서는 6위를 기록하여 상위 2%의 입법성과를 거둔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창원특례시를 광역시급의 창원직통시로 업그레이드하는 창원직통시설치법안을 제출하며 왕성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는 강 의원의 만점 의정활동 활약상은 어느 정도 이미 예견된 일이었다.

지역 정치권에서는 강 의원이 제19대 국회의원에 이어 현재 재선 의원이지만, 근로자와 창원시민을 위한 희생과 봉사가 최우선이라는 기치를 올리며 과거 2008년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때부터 줄곧 험지 지역인 창원 성산구에 일편단심으로 출마해온 정치인이기 때문에 사실상 4선 의원의 중량감을 갖춰 이 같은 독보적인 입법 성과를 낼 수 있었다는 평가도 나오고 있다.

강기윤 의원은 “무엇보다 창원시민이 먼저고 근로자가 우선인 의정활동에 매진하면서 매사에 진정성과 책임감 있게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일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