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재료연, 청소년 진로탐색 협력분야 교육부 장관 표창 수상‘위로하는 과학나눔’으로 청소년들의 꿈 실현한다
좌측부터 이정환 재료연 원장, 정지호 선임(청소년 진로탐색활동 업무담당)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한국재료연구원(KIMS, 원장 이정환)이 소재과학분야 청소년 진로탐색활동 협력 우수기관으로 인정받아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재료연은 지난 2016년 교육부 모범 교육기부 진로체험기관으로 인증 받은 이후, 지금까지 68개 학교 및 단체 총 1680여명의 청소년을 대상으로 소재과학 특화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청소년 과학도 육성에 기여해왔다.

특히 지난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현장 진로체험 프로그램 대신 비대면 과학프로그램 ‘배달해 과학’을 기획해 전국 900가구를 대상으로 운영한 바 있다.

‘배달해 과학’은 청소년들이 가정에서도 과학 분야 진로체험을 할 수 있도록, 연구원이 직접 교구 및 도서, 강의 등을 지원하고 체험내용을 SNS채널을 통해 공유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져, 많은 학부모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재료연은 이외에도 학교 현장에서 과학직업인 진로상담 및 강연이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연구자들이 랜선을 통해 청소년들과 소통하며 직업상담 및 강연을 실시하고 있으며, 인천 및 거제 등 소외지역 학교에 다양한 과학교구 및 도서 등 진로탐색 자료를 기증하기도 했다.

재료연 이정환 원장은 “청소년 시기에 접하는 과학에 대한 꿈이 향후 대한민국 소재과학이라는 커다란 나무의 밑거름이 될 수 있다.”며 “재료연은 언택트 시대에 맞는 새로운 과학 진로탐색 프로그램 개발과 지원에 계속해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