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두께 8.5㎜… 갤럭시S2 공개

   
 
삼성전자가 14일(현지시간)부터 17일까지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 열리는 MWC2011(모바일월드콩그레스)에서 갤럭시S의 성공 신화를 이어갈 갤럭시S2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역대 최대인 173평 규모의 전시관을 설치했으며, 갤럭시S2와 갤럭시탭 후속모델, 다양한 4G솔루션 등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이중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 제품은 단연 갤럭시S2다. 이 제품은 전세계적으로 1000만대 이상 판매된 갤럭시S 후속제품으로 4.3인치(10.9cm) 슈퍼아몰레드 플러스, 1GHz 듀얼코어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구글의 최신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진저브레드) 등 최고의 성능을 갖췄다.

특히 갤럭시S2는 전작 갤럭시S의 9.9mm 두께보다 무려 1.4mm 정도를 줄인 8.49mm 두께를 구현해 현존 스마트폰 중 가장 얇은 초슬림 두께를 자랑한다.

무게도 갤럭시S보다 줄어든 116g의 초경량 무게를 구현해 휴대성을 극대화 했다.
 

이윤기  bynaeil@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