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경남FC
경남FC, 2021 스폐셜올림픽 K리그 통합축구대회 선수단 출범
경남FC, 2021 스폐셜올림픽 K리그 통합축구대회 선수단 출범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FC가 지난 16일 2021 스페셜올림픽 K리그 통합축구대회(유니파이드 컵) 선수단 출범식을 진행했다.

출범식에는 경남FC 박진관 대표이사, 설기현 감독, 배기종 코치와 함께 창원시장애인종합복지관 이중기 관장, 김상혁 체육지원팀장, 김성재 아드미FC 감독이 참석했다.

경남은 창원시장애인종합복지관 소속 축구팀인 아드미FC와 함께 ‘경남FC 통합축구단’이라는 이름으로 2021시즌 스폐셜올림픽 K리그 통합축구대회에 참가한다.

이번 대회는 발달 장애인과 비장애인 선수가 한 팀을 이룬 통합축구팀이 참가하는 대회로 올해 11월에 개최될 예정이다.

경남은 이번 대회에서 참가하는 경남FC 통합축구단을 위해 구단 유니폼 세트와 코치진 훈련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중기 관장은 “통합축구단 운영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소통하며, 축구를 통해 장애인들에게 꿈과 희망의 메세지를 전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박진관 대표이사는 "경남FC 통합축구단 출범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통합 스포츠가 활성화되길 바란다. 통합축구대회 선수단을 시작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장애인 스포츠를 적극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