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부경양돈농협, 5년째 동행 '2022시즌 스폰서십 체결'공동마케팅으로 ‘포크밸리’ 알리고 양돈 농가에 힘 북돋을 계획
NC 다이노스가 부경양돈농협과 22시즌 스폰서십을 체결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 다이노스와 부경양돈농협(조합장 이재식)이 2022시즌 스폰서십 협약을 맺었다.

2018년 메인 스폰서 관계로 시작해 올해로 5년째 동행이다.

이번 협약으로 NC와 부경양돈농협은 올 시즌 창원NC파크 내 광고와 다양한 공동 마케팅으로 부경양돈농협의 명품 축산물 브랜드인 ‘포크밸리’를 팬들에게 알리고 우리 양돈 농가에 힘을 실어줄 계획이다.

NC 선수단은 유니폼 상의 양쪽 가슴에 부경양돈농협과 포크밸리의 로고를 달고 경기에 나선다.

이재식 부경양돈농협 조합장은 “함께한 지난 4년간 NC의 선전으로 우리 부경양돈농협과 포크밸리의 인지도 상승에 큰 도움이 됐다. 하지만 지난 2년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야구팬들과 소통이 원활하지 못했고 전반적인 사회 분위기도 가라앉아 아쉬움이 크다. 올해는 NC가 더욱 선전해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지역 이웃과 야구팬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큰 기쁨을 전해주길 바란다. NC 다이노스의 우승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는 “2018년부터 희로애락을 함께한 지역의 든든한 파트너 부경양돈농협과 계속 함께할 수 있어 감사하다. 올해는 더 나은 성적으로 보답해 부경양돈농협의 브랜드 위상을 더욱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양돈계열화시스템 구축으로 국내 양돈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부경양돈농협의 포크밸리는 2010년 대한민국 최초 명품 인증 한돈으로 선정됐다. 소비자시민모임으로부터 18년 연속 우수 축산물브랜드 인증을 받아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