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양산시청 여자탁구단, 3연패 탈출에 이은 짜릿한 2연승19일 풀매치 대접전 안산시청 꺽고 3연패 탈출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청 여자탁구단이 3월 19일 ~ 20일 수원탁구전용경기장 ‘스튜디오T’에서 열린 2022 두나무 한국프로탁구리그 내셔널리그에서 연속 2연승을 거두며 3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양산시청 여자탁구단은 지난 19일 오후 안산시청을 상대로 두시간 반이 넘는 한밤의 풀-매치 대접전 끝에 3연패를 탈출했다.

1, 2매치 주자 김하은과 정다은 선수가 기업출신의 노련한 상대선수를 0-2, 1-2로 연파하는 기대이상의 활약으로 경기 초반흐름을 주도했으나 안산시청이 3매치 복식과 4매치를 2-1로 잡아 승부는 제자리로 돌아왔다.

마지막 5매치는 네 번의 듀스를 반복하는 초접전 승부였지만, 팀의 에이스 선수 박주현 선수가 허리부상에도 불구하고 투혼을 펼치며 1-2로 승리 했다.

또 지난 20일 오후 치러진 파주시청과의 경기에서는 1매치 2-1로 역전승을 거둔 뒤 2매치에서 0-2로 패한 데 이어 3매치 복식에서 0-2로 패했으나 4매치에서 2-1, 5매치에서 2-0으로 상대팀을 제압하며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양산시청은 이 승리로 3연패 뒤 2승을 올려 3위로 순위가 한 계단 더 상승했다.

한국프로탁구리그는 코리아리그와 내셔널리그으로 나뉘어 진행되고 양산시청 여자탁구단은 내셔널리그 9팀에 포함되어 경기를 치른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