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키르기스스탄 우즈겐구와 계절근로자 세부협약 체결21일 온라인 화상연결 통해 농업분야 계절근로자 협력 구체화
   
▲ 함양군, 키르기스스탄 우즈겐구와 계절근로자 세부협약 체결

[경남데일리 = 차상열 기자] 함양군은 21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키르기스스탄 우즈겐구와 온라인을 통한 계절근로자 파견 관련 세부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구체화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승제 함양군수 권한대행 부군수를 비롯한 군 관계자, 그리고 키르기스스탄에서는 라마토프 무라트 사디노비치 우즈겐구청장, 아크마트베코브 노동·사회보장 및 이주부 산하 재외국민 고용센터장 등 기관 대표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 화상연결로 협약을 체결했다.

앞서 군은 지난 2021년 12월 27일 키르기스스탄 우즈겐구와 우호교류 협약 및 외국인 계절근로자 파견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이후 여러 차례 화상회의를 통해 계절근로자 신청 인원, 선발 및 근로 조건, 임금 체계 등 구체적인 내용을 협의했으며 이날 최종 확정했다.

이날 강승제 함양군수 권한대행은 “키르기스스탄 우즈겐구의 청년들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훌륭한 인재들이 함양군의 농업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하루라도 빨리 함양에서 뵙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무라트 우즈겐구청장은 “오늘 협약식 개최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빠른 시일 안에 계절근로자를 함양에 보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화답했다.

군 관계자는 “키르기스스탄 우즈겐구에서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어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둔 5월말~6월초 중 계절근로자가 입국할 것”이라며 “입국 이후 바로 농가에 배치해 농촌에 부족한 일손을 해소에 적극 힘쓸 것”이라 말했다.


차상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