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돌발해충’ 선제적 방제로 농가피해 최소화과수 돌발해충 사전 방제약제 9,650봉 공급 적기 방제 당부
   
▲ 함양군, ‘돌발해충’ 선제적 방제로 농가피해 최소화

[경남데일리 = 차상열 기자] 함양군은 국내에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돌발해충의 선제적 방제를 위해 사과, 단감 등 6과종 1,217ha를 대상으로 적기 방제를 완료할 수 있도록 사전약제 9,650봉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돌발해충은 5월에 부화해 10월까지 활동하며 농경지, 산림 등의 나무에서 광범위하게 서식한다.

과실에 그을음병을 발생시켜 상품성을 저하시키고 1년생 가지에 직접 산란해 가지가 고사되는 등 농가에 큰 피해를 입힌다.

올해 관내 돌발해충 월동난 예찰조사 결과 갈색날개매미충의 밀도는 작년대비 11% 감소하였지만, 성충의 발생면적은 전년 수준으로 예상되므로 이동성이 낮은 약충기에 적용약제를 제때 살포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또한 농경지와 주변지역을 동시에 방제해야 효과를 높일 수 있다.

군 관계자는 “현재 방제약제를 읍·면사무소에 공급했고 농가개인별 배부를 5월 초까지 완료할 예정이며 방제효과를 높이기 위해 마을·단지별 공동방제일을 지정해 방제할 수 있도록 지도할 계획”이라며 “돌발해충 성충기 방제를 위한 유인평판트랩도 지원해 돌발해충에 대한 농가 방제비 부담을 덜고 과수원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차상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