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의령 남산초, 회장기 전국초등학교 탁구 대회 선전

마영준 학생

[경남데일리=조홍래 기자] 의령 남산초가 제48회 회장기 전국초등학교 탁구대회에서 개인 단식에서 우승을 하는 등 탁구 명문의 이름을 알렸다.

김천시에서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제48회 회장기 전국초등학교 탁구대회에서 마영준(4학년) 우승, 박시율(3학년), 전민기(1-2학년) 각 준우승, 손재영(5학년)이 3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한국초등학교탁구연맹이 주최하고 김천시탁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김천 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되었으며, 선수와 임원 등 600여명이 참가하여 대한민국 탁구 유망주 최강자를 가렸다.

이번 대회에서는 거리두기 해제 후 열리는 첫 유관중 대회로, 그동안 코로나19 확산방지로 인해 대회를 직접 관람할 수 없었던 관중들이 입장할 수 있게 되어 가까이서 선수들을 지켜 볼 수 있었으며, 네이버TV 및 유튜브로 전 경기가 생중계되어 현장에 오지 못한 사람들도 생생하게 결기를 관람 할 수 있었다.

이번 대회에서는 의령군 남산초등학교 선수 11명이 출전하여 8명이 본선으로(1-2학년 부문 전민기, 박경민, 전민기, 3학년 부문 박시율, 4학년 부문 마영준, 5학년 부문 임동해, 손재영, 마영민)출전했다.

마영준(4학년)이 결승전에서 3대0으로 상대편을 꺾고 4학년부 개인 단식에서 우승을 차지했으며, 박시율(3학년)과 전민기(2학년)가 준우승, 손재영(5학년)이 3위를 차지했다.

조홍래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홍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