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민주당 경남도의원 비례대표 후보자 결정1번에 한상현 함양군도시재생센터 코디네이터
함양군도시재생센터 코디네이터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민주당경상남도당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공민배)는 1일 경상남도의회 비례대표 순위 결정 결과를 발표했다.

비례대표 1번은 한상현 함양군도시재생센터 코디네이터, 2번은 한국노총경남본부 수석부의장, 3번은 신순정 전)경남도 사회혁신추진단 사무관, 4번은 민호영 전)노무현재단 경남 사무처장, 5번은 심경숙 민주당경남도당 여성위원장, 6번은 신지훈 전)경남청년센터장으로 결정됐다.

비례대표 1번을 받은 한상현 후보는 함양군 출신으로 김해 야간학교 교사, 김해신문 기자로 활동했으며 사회문제에 깊은 이해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한상현 후보는 경남 서북부권에서 30년 만에 민주당 광역의회 비례대표 1번으로 선출됐다.

비례대표 2번 유형준 후보는 한국소니전자노동조합위원장, 한국노총경남지역본부 수석부의장, 경남지방노동위원회 근로자 위원을 거치는 등 노동계의 두터운 지지를 받고 있으며 노동현안 전문가로 손꼽힌다.

한편, 이 날 비례대표 순위선정은 후보자들이 정견발표를 진행한 다음 경남도당 상무위원과 지역위원회에서 추천한 권리당원으로 구성된 선거인단 투표로 최종 후보자 순번이 결정됐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