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 다이노스, 경남 지역 유소년들 홈경기 초청 경상남도교육청-NH농협은행-NC문화재단과 손잡고 진행
최영식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장,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 박계현 NC문화재단 부이사장,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왼쪽부터)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 다이노스가 경상남도교육청,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 NC문화재단과 손잡고 스포츠 문화를 체험하기 어려운 소외계층 및 소외지역 학교 학생들에게 야구 관람 기회를 선물했다.

NC는 28일 삼성과의 홈경기를 ‘경상남도교육청 & NH농협은행 & NC문화재단 & NC 다이노스와 함께하는 경남 유소년에게 야구를 선물하자! 스포츠 문화 체험 활동 지원 DAY’로 열었다. 

이날 창원NC파크에는 총 14개의 경남지역 초/중/고등학교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 등 총 1,034명이 초대받아 야구 경기를 관람했다. 최영식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장과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은 경기를 여는 시구/시타를 맡으며 의미를 더했다.

NC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D-NATION’의 일환으로 진행한 이번 행사는 NC가 KBO리그 첫 정규리그(1군) 무대를 밟았던 때인 2013년부터 시작됐다. 

2013년 15개교 600여명을 초청한 것을 시작으로 코로나19로 진행하지 못한 최근 2년(2020, 2021년)을 제외하고 지난 7년간 6,200여명의 학생들이 스포츠 문화 체험 혜택을 받았다.

이날 시구자로 나선 최영식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장은 “아이들에게 스포츠는 가장 즐거운 놀이이자 교육이 아닐까 한다. NH농협은행은 NC 다이노스, NC문화재단과 함께 다양한 교육기부활동으로 미래의 주역인 유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는 “우리 지역의 미래인 유소년들에게 기억에 남을 추억이자 좋은 선물 같은 시간이 됐길 바란다. 앞으로도 D-NATION을 통해 많은 학생들이 스포츠 문화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NC는 올해 초 새롭게 정립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D-NATION’을 소개하며 이를 통해 야구로 사회에 지속 가능한 기여를 하고 세상 사람들에게 꿈과 용기를 준다는 NC의 미션을 수행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