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전국중등축구리그 왕중왕전 고성서 개최64개 팀, 3000여명 참가, 12일부터 10일간 열전
   
▲ 중등축구 고성서 마무리, ‘2022 전국중등축구리그 왕중왕전’ 개최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고성군이 12일부터 고성군 스포츠타운 일원에서 ‘2022 전국중등축구리그 왕중왕전’을 개최한다.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대한축구협회, 경남축구협회, 고성군축구협회가 주관하며 고성군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올해 3월부터 10월까지 진행된 전국 중등리그 권역별 상위 64개 팀 3,000여명이 각 권역과 지역을 대표해 참가하게 된다.

고성군스포츠타운 1·3·4구장과 회화면 동고성체육시설에서 11월 12일과 13일 시작되는 64강전부터 21일 오후 2시 천연잔디 구장인 고성군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지는 결승전까지 전 경기가 넉다운 토너먼트로 진행돼 중등축구 왕중왕을 위한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특히 이번 대회는 개최지역 중등 유소년팀인 경남고성FC U15가 경남지역 리그 13연승을 차지하는 등 올 한해 전국대회 3관왕을 차지하며 전국클럽축구 돌풍의 주역으로서 고성군민들이 많은 기대를 품고 있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올 한 해 중등축구를 마무리하는 이번 대회에 참가한 64개 팀이 펼칠 아름다운 경쟁을 기대하고 응원한다”며 “고성군은 이번 대회에 참가한 선수단이 고성에서 멋진 가을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