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남도, 지역소비자 행정 분야 우수 지자체 선정코로나 유행기 철저대비와 선제점검으로 소비자피해 사전예방 유공
경남도, 지역소비자 행정 분야 우수 지자체 선정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가 공정거래위원회 주관 평가에서 지역소비자 행정분야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이에 경남도는 2일 서울 aT센터 그랜드홀에서 개최된 ‘제27회 소비자의 날’ 시상식에 참석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경남도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대면 접촉이 잦고 감염 위험성이 큰 특수거래업의 특성을 고려해, 특수거래업체에 대한 현장점검을 강화하고 소비자분쟁조정사업, 소비자 교육 등 소비자 권익보호를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인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경남도의 2022년 소비자 상담은 1,746건으로 서울, 경기에 이어 전국 3위의 실적을 달성했다.

현재 경남도 특수거래업에는 후원방문판매업 다단계업 선불식 할부거래업 방문판매업 전화권유판매업 등이 있으며 현재 1,400여 개 업체가 등록되어 있다.

한편 ‘소비자의 날’은 소비자의 권리강화와 소비자 문제 전국민 관심도 향상을위해 1979년 ‘소비자 보호법’이 국회를 통과한 일을 기념해 제정한 날이다.

공정거래위원회는 매년 소비자의 날을 기념하고 시상식을 주최하는 소비자의 날 행사를 개최해오고 있으며 올해로 27회를 맞이하게 됐다.

경남도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도와 시·군 간 유기적 협력과 꾸준한 모니터링으로 얻어진 결과”며 “향후 특수거래분야 소비자보호를 위해 업체 현황 및 소비자 피해사례를 공유하고 취약계층 대상 소비자 피해예방 교육 강화 등 소비자 권익보호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