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2023년 계묘년 시무식 갖고 힘찬 출발1월 2일 오전 직원 120여명, 새로운 변화와 혁신을 통해 밝고 희망찬 함양 다짐
   
▲ 함양군 2023년 계묘년 시무식 갖고 힘찬 출발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함양군은 2일 직원, 유관기관, 민간인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계묘년 시무식을 갖고 민선8기 ‘힘찬도약 함께여는 함양’의 원년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이날 시무식은 국민의례, 곽근석 부군수의 공무원 헌장 낭독, 표창수여, 진병영 군수 신년사, 군민가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표창은 민간인 및 유관기관, 함양군 기관표창, 부서 표창, 공무원 표창 순으로 총 47건의 표창을 수여했다.

이어 진병영 군수는 신년사에서 “지난해, 새로운 변화를 통한 함양다운 함양을 바라는 군민들의 염원에 여러분의 선택이 옳았다는 것을 실천으로 보여드리겠다고 약속 드렸다”며 “민선8기의 실질적인 원년인 새해에는 모두가 하나 된 힘으로 지역소멸을 넘어 미래와 희망이 있는 함양군으로 도약 시킬 것”이라며 서두를 열었다.

또한 “지난날의 자긍심은 살리되 구태는 벗어버리고 열정은 갖되 자만은 버려야한다”며 “변화와 혁신에는 진통이 따르지만 이를 극복해야 우리가 염원하는 밝고 희망찬 함양의 미래를 바라볼 수 있다”며 당부했다.

그리고 “초심을 잃지 않고 오직 군민과 함양의 발전만을 바라보며 최선을 다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시무식에 앞서 진병영 군수는 박용운 군의회의장 및 군의원, 관내 기관단체장, 군청 간부 공무원 등과 함께 충혼탑을 참배하고 조국을 위해 산화한 영령들의 명복을 빌고 올 한해 군민 행복과 함양군의 발전을 기원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