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경남농협, 2023년 농식품 수출 1억1천500만불 목표농축산물 안전생산, 농협 수출전문조직 육성, K-food 마케팅 강화
농식품 수출활성화를 위한 수출농협 실무자 토론회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이 올해 농식품 수출 1억1500만불 목표를 설정한 가운데 1일 농식품 수출활성화를 위한 수출농협 실무자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경남농협 수출 10대 품목(파프리카, 딸기, 단감, 화훼, 밤, 양파, 김치, 돈육, 쌀, 음료) 수출농협 실무자, 농협경제지주 식품사업부 등 총 20여명이 참석했다.

토론회에서는 글로벌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물류비, 자재비 상승 등 수출원가 증가, 일본 엔화 가치 하락 장기화에 따른 수출농가 채산성 악화 등 어려운 수출여건 속에서 농식품 수출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에 대해 토론을 가졌다.

올해 농협은 수출 확대를 위해 농협 신선농산물 수출통합브랜드 개발, 수출영토 확장을 위한 해외 주요 도시 내 안테나숍(전략점포) 운용, 품목별·국가별 최적화된 마케팅 추진, 2024년 정부 수출물류비 지원중단 대비 농협 수출조직 육성, 수급불안품목 수출로 농산물 가격지지, 수출 제도개선 및 관리기능 등을 강화할 계획이다. 

경남농협 김주양 본부장은 “일선 현장 수출농협 실무자들의 소중한 의견을 모아 농협이 수출증진에 성과를 보일 수 있도록 다양한 수출현장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수출여건이 어렵지만 수출농가, 농협, 수출업체가 힘을 모아 위기를 슬기롭게 돌파하자"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