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진주수곡농협 2022년 1400만불 수출탑 수상 영예딸기 한 품목으로 수출 전국 1위 달성
좌측 두번째부터 진주시지부 김정구 지부장, NH농협은행 경남본부 조근수 본부장, 진주수곡농협 문병호 조합장, 경남농협 김주양 본부장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 관내 진주수곡농협(조합장 문병호)이 1400만불 수출탑을 수상 영예를 안았다. 

경남농협 김주양 본부장은 2일 진주수곡농협 문병호 조합장에게 수출탑 시상과 시상금을 수여했다.

수출탑은 수출실적을 100만불 단위로 갱신한 농협에 수여하는 상으로 2022년 전국 수상농협은 진주수곡농협과 황간농협(100만불) 2개소이다.

진주수곡농협은 2021년 1300만불 달성에 이어 2022년에도 실적을 갱신했으며, 전국 수출농협 중 1위를 달성했다. 

문병호 조합장은 “고품질 딸기 생산으로 수곡딸기의 명성을 이어가는 한편 수출을 확대하여 내수가격 지지와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되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주양 본부장은 “물류난, 환율변동, 경기침체 등 어려운 수출여건 속에서도 딸기 수출확대를 위해 애써주신 조합장님께 감사드리며 올해 수출농협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농협은 지난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다른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파프리카, 딸기, 단감, 밤, 화훼 수출확대에 노력하여 1억400만불을 수출해 신선농산물 수출 25년 연속 전국 1위를 달성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