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사랑의 온도탑 나눔온도 120도 달성‘희망 2023 나눔캠페인’종료, 모금액 2억원 기록
   
▲ 남해군, 사랑의 온도탑 나눔온도 120도 달성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지난해 12월 1일부터 올해 1월 31일까지 62일간 진행된 남해군 ‘희망2023 나눔 캠페인’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목표금액 1억 7,000만원을 훌쩍 넘긴 2억 4백만원이 모금돼 사랑의 온도탑 최종 나눔 온도가 120도로 잠정 집계됐다.

캠페인 기간 동안 관내 기업 및 단체 65개소, 개인 79명, 방송사를 통한 기부 등으로 2억원이 넘는 금액이 모금됐다.

이번년도 목표액은 전년도 목표금액인 1억 2,000만원보다 높은 1억 7,000만원으로 잡았고 결과적으로 모금액 2억 400만원을 기록하며 목표금액 대비 20%를 상회했다.

특히 ‘나눔저금통’을 관내 유치원에 배포해 아이들이 자연스러운 기부 참여 문화를 체득하게 했으며 공무원 사랑의열매 달기 모금, 관내외 단체와 기업 등 다양한 나눔 참여 등으로 높은 온도를 달성할 수 있었다.

장충남 군수는 “코로나19와 어려운 경제적 상황 속에서도 우리 군민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에 큰 감동을 받았다”며 “군민 여러분이 함께해주신 소중한 나눔을 통해 우리 지역사회에 꺼지지 않는 희망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탁된 성금 및 성품은 관내 노인, 아동,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 어려운 세대와 사회복지 관련 단체 및 시설 등에 지원됐으며 추후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층의 생계?의료비, 난방비 등으로 지속 지원될 예정이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