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창원수돗물 국제인증 받기 위해 직접 현장점검창원시 수돗물 ISO 22000 인증 취득 위해 실시
   
▲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창원수돗물 국제인증 받기 위해 직접 현장점검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는 3일 석동정수장에서 ISO 22000 인증 취득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ISO 22000은 국제표준화기구에서 개발한 식품안전경영시스템으로 식품의 원재료 생산, 제조, 가공, 보존, 유통단계 등 각 단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해요소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규정한 국제표준규격이다.

시는 시민들에게 깨끗하고 품질 좋은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대산, 북면, 석동정수장의 ISO 22000 인증 취득 용역에 착수했으며 오는 4월까지 ISO 22000 국제 인증 취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칠서정수장은 6월 인증 취득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홍 시장은 이번 현장 점검을 통해 ISO 22000 인증 취득을 위해 요구되는 정수시설 개선 현황 및 향후 시설 개선 계획에 대해 점검을 실시했다.

시는 정수공정 시설 개선를 위해 석동정수장에 총사업비 57억을 투입해 착수정 ~ 정수지 방충시설, 위생시설 개선 급속·활성탄여과지 시설 개선 소형생물 대응체제 구축사업 오존시설 기술 진단 여과지 역세척수 공급시설 개선 회수조 배출수 처리시설 확충 등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시민들에게 공급되는 수돗물을 식품 수준으로 관리하고 각 가정에 제공하기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ISO 22000 국제인증 취득을 추진하고 있다”며 “4월까지 ISO 22000 국제 인증을 취득해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 공급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를 충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