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부경양돈농협-NC, 2023시즌 스폰서십 체결2017년 메인 스폰서 관계로 시작해 6년째 동행
부경양돈농협-NC, 2023시즌 스폰서십 체결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 다이노스와 부경양돈농협(이재식 조합장)이 2일 창원NC파크에서 2023시즌 스폰서십 협약을 맺었다.

2018년 메인 스폰서 관계로 시작해 올해로 6년째 동행이다.

이번 협약으로 NC는 올 시즌 창원NC파크 내 광고와 다양한 공동 마케팅으로 부경양돈농협이 생산하는 대한민국 최초 명품 인증 한돈 브랜드 ‘포크밸리’의 우수성을 팬들에게 알린다.

NC 선수단은 유니폼 상의 오른쪽 가슴과 소매에 부경양돈농협과 포크밸리 로고를 달고 경기에 나서며 경남지역 양돈 농가에 힘을 싣는다.

이재식 부경양돈농협 조합장은 “NC 다이노스와 동행해온 지난 5년동안 우리 부경양돈농협과 포크밸리의 인지도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많았다. 특히 2020시즌 창단 9년만에 통합우승을 이뤄낸 NC 다이노스의 저력이 가장 인상 깊었다. 2023시즌에도 거침없이 질주하는 NC 다이노스의 선전으로 코로나19로 억눌려 있던 야구팬들의 흥을 깨워 주기를 기대하고, 더불어 부경양돈농협도 한층 더 높이 도약하는 한 해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는 ‘6년 연속 굳건한 믿음을 보내준 든든한 파트너 부경양돈농협에 감사드린다. 

올해부터는 부경양돈농협과의 협업을 통해 창원NC파크를 찾은 많은 팬분들께 새롭고 즐거운 Fan experience를 제공해 드릴 계획이다. 

팬들의 즐거움 속에서 부경양돈농협과 NC다이노스의 브랜드도 강화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