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진병영 함양군수 계묘년에도 군민 소통행보 이어가14일부터 11개 읍면 찾아 ‘군민과의 대화’ 실시, 군민 건의사항 등 실시간 문답
   
▲ 진병영 함양군수 2023년 계묘년에도 군민 소통행보 이어가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진병영 함양군수가 2023년 새해에도 11개 읍면을 직접 찾아 군민과의 대화를 실시하며 소통하는 행정을 실천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군민과의 대화는 지난해 9월 민선8기 첫 군민과의 대화 이후 두 번째로 실시하는 것으로 민선8기의 실질적인 원년인 2023년의 각오와 군정비전을 군민들에게 설명해 이해와 참여를 구하는 한편 현장에서 군민들과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군민과의 대화는 14일 서상면과 서하면을 시작으로 15일 안의면·지곡면 16일 수동면·병곡면 17일 마천면·유림면 20일 함양읍·백전면 마지막으로 21일 휴천면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진 군수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군민의 건의사항과 애로사항 등 목소리를 현장에서 여과없이 청취하고 직접 답변하는 등 군민과의 격의없는 소통을 통해 군민이 체감하는 공정행정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진병영 군수는 “작년 첫 군민과의 대화를 통해 많은 군민의 목소리를 듣고 소통하는 과정들이 매우 뜻깊고 중요하게 다가왔었다”며 “처음 그 약속 잊지않고 올해는 더욱 밝고 희망찬 함양,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공정한 함양, 군민 모두가 바라는 함양이 될 수 있도록 올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