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에너지바우처 대상 취약계층 1480가구에 난방비 5만원 지원3월 24일까지 신분증·도장·통장 지참 거주지 읍면사무소 방문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경상남도는 최근 계속되는 한파와 난방비 급등으로 인해 생활고를 겪는 에너지바우처 대상 취약계층에게 가구당 난방비 5만원을 추가로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에너지바우처 지원 금액을 2배 인상하고 가스요금 할인 폭을 2배 확대하는 정부의 정책과 별개로 이루어지는 경상남도의 지원책으로 함양군은 경남도로부터 도비 7,400만원을 교부받아 취약계층에게 난방비 5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원대상은 에너지바우처, 등유바우처, 연탄쿠폰을 받고 있는 취약계층 1,480가구이며 2022년 에너지바우처 대상자격이 되는 가구 중 현재 바우처를 지원받고 있지 않는 가구도 난방비 5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바우처 대상자격은 기초생활수급자 중 노인, 영유아, 장애인, 임산부, 한부모가족, 소년소녀세대, 가정위탁보호아동, 중증·희귀·중증난치질환자 등이다.

신청은 2월 20일부터 3월 24일까지 신분증과 도장, 통장을 지참하고 거주지의 읍면사무소를 방문하면 된다.

난방비 5만원은 신청서에 기입한 계좌에 3월 중으로 순차 지급될 예정이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