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의령군 ‘제13회 천강문학상’ 수상자 선정
   
▲ 의령군 ‘제13회 천강문학상’ 수상자 선정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의령군천강문학상운영위원회는 제13회 천강문학상 수상자와 제7회 의령군 청소년 천강문학상의 수상자를 선정해 발표했다.

천강문학상은 지난 1월 1일부터 1월 31일까지 한 달간 5개 부문에 총 1,013명 5,341편의 작품이 응모됐으며 부문별로 시에 311명 2,157편, 시조에 133명 935편, 소설에 148명 249편, 아동문학에 255명 1,495편, 수필에 166명 505편이 접수됐다.

심사의 전 과정은 비공개로 이루어졌으며 심사위원들은 심사 전 곽재우 장군과 휘하 17장령 및 의병들의 위패를 모시고 있는 충익사에서 참배를 한 후 심사에 임했다.

특히 심사 종료 시까지 심사위원들의 휴대전화를 모두 거두어 보관하는 등 심사에 엄정함과 공정함을 기했다.

수상의 영광을 안은 부문별 대상으로 시 부문에는 최형만의 ‘막판의 자세’, 시조 부문에 민진혜의 ‘가랑잎 자서전’, 소설 부문에 김복남의 ‘뜻밖의 카프카’, 아동문학 부문에 정유리의 ‘매직 프라이팬’ 그리고 수필 부문에 제은숙의 ‘물의 뿌리’가 선정됐다.

올해부터 부문별 2명으로 수상인원이 늘어난 우수상은 시 부문에 이영란의 ‘브이로그’, 이현우의 ‘종이 접는 겨울’, 시조 부문에 김진길의 ‘봉홧불을 놓다’, 박정수의 ‘수선의 하루’, 소설 부문에 김하진의 ‘김은지와 김은지’, 고경숙의 ‘고립 또는 삶’, 아동문학 부문에 강경순의 ‘길’, 김완수의 ‘낙타’, 수필 부문에 이치운의 ‘용골’, 조현숙의 ‘종자의 시간’이 선정됐다.

시상식은 의령 홍의장군 축제 기간 중인 오는 4월 23일에 개최될 예정이며 시상금은 소설 부문 대상 1,000만원, 우수상 각 500만원, 시와 시조, 아동문학, 수필은 각각 대상 700만원, 우수상 각 300만원이다.

한편 제7회 의령군 청소년 천강문학상 대상은 초등부에 용덕초등학교 정세라의 ‘나의 친구, 토토’가, 초등부에 대의초등학교 장태준의 ‘국민체조’가, 중·고등부에는 의령여자고등학교 김해야의 ‘소중한 것을 간직하는 방법’이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대상 이외에도 초등 저학년, 초등 고학년 각 학년별로 최우수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4명, 중·고등부는 최우수상 2명, 우수상 4명, 장려상 8명이 수상했다.

천강문학상은 임진왜란 당시 전국 최초로 의병을 일으켜 나라를 지키고자 하는 결의를 다지기 위해 스스로를 ‘하늘에서 내려온 붉은 옷의 장군’이라는 의미로 천강홍의장군이라고 일컬은 의병장 곽재우장군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다.

매년 시, 시조, 소설, 아동문학, 수필 총 5개 부문으로 나누어 문학 작품을 공모하고 우수한 작품을 가려낸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