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지하주차장 침수 피해 대응...물막이판 설치 지원경남도, 물막이판 설치비 최대 2천만원 지원
물막이판 설치 사례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도가 여름철 집중호우 및 태풍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인명·재산 피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공동주택에 ‘지하주차장 물막이판’ 설치를 지원한다.

경남도는 한 주택당 최대 지원금액 공동주택 2,000만 원, 일반주택은 300만 원까지 지원하며, 과거 침수 피해가 발생했던 공동주택 지하주차장 중 지원신청이 있는 아파트 단지에 우선 지원한다.

또한, 일반주택에 대해서도 수요조사를 실시하여 지원신청이 있는 주택에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경남도는 침수 방지시설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물막이판 등 침수 방지시설 설치에 대하여 구체적인 근거를 마련하고자 침수 방지시설 설치 지원 조례를 상반기 내 제정할 계획이며, 도내 시·군에도 상반기 내 조례 제정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독려하고 있다.

경남도 관계자는 “6월 말까지 침수 방지시설 설치를 완료하여 여름철 우기에 적극 대비할 것이며, 침수 방지시설 설치 지원 조례를 제정하여 물막이판 등 침수 방지시설 설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