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 거가대교 인근 해상 어선 선장 1명 실종해경 수색 중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해양경찰서는 21일 낮 12시 58분경 거제시 장목면 거가대교 북서방 약 0.4해리(약 700미터) 해상에서 4톤급 잠수기 어선 선장 A씨(60대)가 해상으로 추락, 실종됐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에 따르면 이 어선은 오전 6시 26분경 출항해 낮 12시 58분경 거제 거가대교 인근 해상에서 잠수기 조업 중 선장 A씨가 해상으로 추락하는 것을 목격한 선원이 마산VTS(해상교통관제센터)를 경유해 해경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창원해경은 즉시 경비함정과 구조대, 연안구조정을 급파했으며, 관계기관 해군 3척 및 소방, 민간구조선 3척의 협조를 받아 수색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창원해경은 주변 선박 상대로 충돌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색과 조사를 병행할 예정이다.

한편, 사고현장 수심은 약 18m이며, 남서풍 6~8m/s, 파고 0.5M 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