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경남교육청, 학교폭력 전수조사 후속 조치 계획기숙사 운영학교 실태조사 시 학생 참여율·응답률 높이고자 노력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모 고등학교 기숙사에서 발생한 학교폭력 사안을 철저하게 조사하고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해당 학교 전체 학생을 대상으로 학교폭력 전수조사를 했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후속 조치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난 23일 오후 전교생을 대상으로 전수조사 한 결과 재학생 6명이 과거 졸업생 선배가 학교폭력을 행사했다고 전해 들었고 재학생 3명이 직접 피해를 봤다고 응답했다고 밝혔다.

이에 경남교육청은 학교폭력 사실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경찰에 조사를 요청했다.

해당 학교에 대해서는 학교폭력을 인지하지 못한 경위, 축소·은폐는 없었는지 등 정확한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특별감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경남교육청은 이번 사안을 계기로 기숙사를 운영하는 학교는 학교폭력 실태조사를 할 때 학생 참여율과 응답률을 높이고 응답에 대한 집중 점검을 해 필요한 후속 조치를 즉각 시행한다.

또 기숙사 생활지도원의 취약 시간대 순찰 강화, 기숙사 방과 사감실 사이에 안심벨 설치, 조기 감지 온라인 시스템 도입을 통해 안전한 기숙사 환경을 만든다.

이외에도 기숙사 시설 학부모 공개 행사와 기숙사 다모임 정례화를 통해 학생과 교사, 학부모에게 소통과 공감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송호찬 민주시민교육과장은 “학생들이 안전하게 기숙사에서 생활할 수 있는 환경과 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