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전시
김해시립예술단 4월 주말 야외공연 선사1일 연지공원 광장 29일 문화의전당 애두름마당
   
▲ 김해시립예술단 4월 주말 야외공연 선사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문화의 계절 봄을 맞아 다음달 김해시립예술단의 주말 야외공연이 이어진다.

먼저 4월 첫 주말인 1일 오후 3시30분 연지공원 광장에서 시립합창단과 가야금연주단, 소년소녀합창단이 봄 나들이에 나선 시민들과 예술로 교감한다.

봄꽃이 만발한 연지공원을 찾은 시민들과 시립예술단이 어우러지며 일상이 문화가 되는 행복한 김해에 한 발 더 다가설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 시립합창단은 4월의 마지막 주말인 29일 오후 5시 김해문화의전당 애두름마당 야외무대에서 율하중학교 합창단, 김해시 명예홍보대사 성악가 박종수와 함께 행복콘서트를 연다.

대중적인 친숙한 곡들로 구성된 공연들이 봄날의 정취와 어우러져 주말 오후를 특별하게 할 전망이다.

홍태용 시장은 “올해는 그 어느 해보다 풍성한 문화예술행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53만 김해시민의 일상이 문화와 예술로 행복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김해시청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김해시청 문화예술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김해시는 합창단과 가야금연주단, 청소년교향악단, 소년소녀합창단을 운영하고 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