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정치
마산한의사회 한방 여학생교실 운영

창원시 마산보건소는 7일부터 마산무학여고에서 마산한의사회와 협력해 건강한 한방 여학생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학교 수업 등으로 의료 접근성이 낮은 여고생의 월경통을 한의학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올해 3월 경남도 창원교육지원청을 통해 희망학교를 모집한 결과 마산무학여고와 마산삼진고가 신청하여 이달부터 7월까지 6회(주1회)에 걸쳐 2개교 126명을 관리 하게 된다.

이번 한방 건강한 여학생 교실은 마산한의사회 김호진 회장의 한의학적 기초지식 교육과 이에 따른 건강한 여학생 교실 홍보물을 제작 배부하여 여학생들의 월경통에 대한 자가 관리 능력을 함양하게 된다.

사전 기초 설문조사를 통하여 통증을 심하게 호소하는 대상자는 보건소 한의사와 상담하여 관리 대상자를 확정하여 돌뜸 치료와 한방 엑스제 투약으로 월경통을 관리하게 된다.

중점 관리 대상자는 마산 한의사회에 의뢰, 치료하도록 하여 여학생의 건강증진 및 학습능률을 향상시키고 모성 건강 기반을 도모하고자 한다.
 

하성옥  master@cwin.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성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