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종합
마산로봇랜드 내달 1일 기공식지식경제부 14일자 조성 실행계획 승인

   
 
지식경제부가 지난 7월 18일 경남도가 신청한 경남 마산로봇랜드 조성실행계획에 대해 14일자로 승인·고시했다.

창원시 마산합포구 구산면 일원 126만㎡에 총 7천억 원의 사업비로 조성되는 마산로봇랜드는 국가가 지원하는 국책사업으로서 우리나라 로봇산업 발전을 견인할 공공부문과 방문객을 집객 할 수 있는 민간부문 등 크게 두 개 사업으로 추진된다.

공공부문은 국가와 경남도, 창원시가 2013년까지 2천660억원을 투자해 로봇 전시관과 컨벤션센터, R&D센터 등을 건립하고, 국가 로봇산업 발전의 허브로서의 기능을 수행한다.

민간부문은 민간기업이 2016년까지 4천330억 원을 투자해 많은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는 테마파크와 상업시설, 호텔, 콘도 등 수익시설을 건립 운영하게 된다.

이번 조성실행계획의 승인으로 경남도는 세계에서 처음으로 로봇 테마파크 조성 기회를 선점함으로써 우리나라 로봇산업의 허브화는 물론, 세계 로봇산업의 메카로서 발돋움할 수 있는 주요한 계기를 마련했다.

배근영  inforcross@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근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